본문 바로가기

인천상가소식/연수구 오픈 세일 이벤트

인천형 자활사업‘꿈이든 The카페’3호점 오픈

_ 인천여성의광장 1층에 위치
_ 자활참여자 4명 일자리 제공
_ 안정적인 생활 영위토록 지원

 

인천여성의광장에 인천형 자활사업 모델인 ‘꿈이든the카페’3호점을 지난 17일 오픈 

 


인천시는 저소득층 자활일자리 창출 및 이용자 편의 제고를 위해 인천여성의광장에 

인천형 자활사업 모델인 ‘꿈이든the카페’3호점을 지난 17일 오픈해 시범운영을 거쳐 

20일부터 정식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꿈이든 the카페 인천여성광장점은 시에서 여성의광장 지상1층 로비에 

사업장(19.782㎡)을 무상임대하고 연수지역자활센터를 운영기관으로 선정해 

인천광역자활센터를 통해 사업비를 일부 지원해 설치하게 됐다.

인천여성의광장점에는 연수지역자활센터 소속 자활참여자 4명이 근무해 

자활의 꿈과 희망을 키우게 되며 여성의광장내 편의시설로서 

이용자 및 근무자에게 쾌적한 휴게공간으로 기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꿈이든’은 ‘자활 성공의 꿈이 들어있는 곳’이라는 의미로 

지난 2017년 시가 선정한 인천지역 자활사업 브랜드이며 

현재 시는 ‘꿈이든 자활홍보관’ 1개소, ‘꿈이든 the 카페’ 3개소 

그리고 ‘꿈이든 일터’ 1개소(인천자활 도시농업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시는 코로나19상황에도 불구하고 6월말 현재 약 3000명의 수급자 등 

취약계층에게 자활근로사업을 지원하고 있으며 

타 지역과 차별화된 인천형 자활사업 모델 발굴과 안정된 일자리 제공으로 

취약계층을 위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하겠다는 방침이다.

담당자는 “지역특색에 맞는 인천형 자활사업 발굴과 자활일자리 창출을 통해, 

저소득 취약계층이 안정적인 생활을 영위하고 자활에 성공할 수 있도록 

효과적인 지원 체계를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인천 명함 #인천 전단지 #인천 스티커 #인천 봉투 #인천 판촉물